여호와께 감사하라 그는 선하시며 그의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시편 118:1 절.

 

우리 결혼식 날 마티와 나는 "좋을 때나 나쁠 때, 아플 때나 건강할 때 

부유할 때나 가난할 때 변함없이 신실할 것" 을 기뿐 마음으로 서약

했습니다. 어떤 면에서는 기쁜 결혼식 날에 왜 나쁜 때나 병, 가난 같은

암울한 현실에 대한 서약까지 포함시킬까 좀 이상하게 느껴질 수도 있

겠지만, 그것은 삶에 종종 "나쁜" 때가 있다는 사실을 강조해주기 위함

입니다. 

그러면 인생을 사는 동안 피할 수 없는 어려움에 봉착했을 때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바울은 그리스도를 대신해서 우리에게 "범사에

감사하라"(데살로니가전서 5:18)고 강력히 권고합니다. 듣기만 해도

 참 어렵게 느껴지는 말이지만, 하나님이 우리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라고 권면하시는 데에는 충분한 이유가 있습니다. 감사하는 마음

은 주님이 "선하시며 그의 인자하심이 영원하다"(시편118:1)는 진리에

근거를 두고 있습니다. 주님은 고통 가운데 우리와 함께 하시며 우리에

게 힘을 주십니다(히브리서 13 :5-6). 그리고 우리를 사랑하시기에 시련

을 통해 우리의 성품이 주님을 닮아가게 하십니다(로마서5:3-4).

삶에 힘든 시기가 닥칠 때 감사하는 마음을 가지면, 우리는 하나님의.

선하심에 집중하게 되고 시련을 극복할 수 있는 힘을 얻게 됩니다. 시편

기자처럼 우리도 "여호와께 감사하라 그는 선하시며 그의 인자하심이

영원 함이로다"(시편 118:29)라고 노래할 수 있습니다.ODB183195318

Jr.김삿갓 옮김

 

주님, 제 고통에만 매달리다보니 시련 가운데서조차도 주님이 선하시다는

사실을 잊어버리게 됩니다. 감사하는 마음의 기술을 제게 가르쳐주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