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능하신 하나님, 아버지, 감사드립니다.

지난날들을 돌아보며 허물 가득 찬 죄인들이 여기 섰습니다.
벌써 한 해의 절반을 보내고 말았으나,

저희의 달라진 것은 심히 적고 새 사람을 입은 모습이 전혀 이루어지지 못하고 있습니다.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한해의 남은 날 동안을 한 시도 주님을 떠나 살 수 없음을 깨닫게 하여 주옵소서.

능력의 주님!

이 거룩한 날에, 때를 따라 은혜의 단비를 내려 주시고 늘 보살펴주시는 주님의 사랑을 생각하며,

또한 맥추기를 허락하셔서 풍성한 열매를 채우시고

저희를 궁핍에 처하지 않도록 인도하신 것을 감사해서 맥추감사주일로 지킵니다.

저희들이 정성을 모두어 주님께 감사 예물을 드리오니 기쁘게 받아 주시옵시고,

그 바치는 손길마다 축복하여 주시며,

그 바치는 심령에 은혜의 단비를 내려 주시옵소서.

저희들이 이 시간 형식적으로 물질만 바치는 것이 아니라,

저희의 온 삶을 다 바쳐 주님을 기쁘시게 하는 은혜의 시간이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사랑의 주님!

이 기쁜 감사 주일에 마음에 근심과 고통이 있어 주님께 감사드리지 못하는 심령들도 있을 줄 압니다.

주님께서 저들의 상한 심령을 위로하여 주시옵고,

주님 주시는 평안으로 안정을 되찾고, 주님께 감사하는 복된 삶을 살 수 있도록 축복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은혜의 주님!

이 시간 특별히 간구하옵기는 저희 교회가 복음을 파종하는 일에도 힘쓰며, 기도와 구제에도 힘을 써서,

머리 되시는 주님의 명령에 순종하는 귀한 교회가 될 수 있도록 이끌어 주시옵소서.

오직 주님의 영광만을 위하여 주님의 형체를 드러내기에 부족함이 없는 교회가 되게 하시옵고,

날마다 믿음의 역사가 나타나고 증거되는 복된 교회가 되게 하시옵소서.

주님!

오늘도 변함없이 주님의 말씀을 들고 단 위에 서시는 목사님을 성령의 능력으로 무장시켜 주시옵고,

그 입술을 통해 선포되는 말씀이 저희 심령 골수를 쪼개고도 남을 이 한 말씀이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주님의 교회를 섬기는 종들과 특별히 예배를 위하여 수종드는 귀한 손길들을 기억하시고,

이 땅에서 주님의 교회를 위하여 충성한 만큼 하늘의 상금도 넘쳐나게 하시옵소서.

맥추 감사 주일 예배배의 시종을 주님께 의탁하오며,

저희들의 죄를 대속해 주시사 구원의 기쁨을 주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