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도들의 이런 하소연을 듣습니다.

"목사님, 제대로 예수 믿으려는데 왜 이런 일이 나에게 일어날까요?"

"목사님, 우리 교회가 새롭게 노력하는데 왜 저런 사람들이 계속 나타날까요?"

사역하면서 얻은 답입니다. 이 결론은 이론적인 것이 아니라 개인적으로 당하고, 고통의 펀치를 받으면서 얻은 것입니다.

보통 신자라면 어떤 어려움을 겪고 나서 그 문제가 해결이 되면 어려움을 겪었기에 이제는 이런 종류의 어려움이 오지 않겠지 하는 희망을 갖고 새롭게 출발합니다. 그런데 사람과 시간만 달라졌지 동일한 어려움이 또 찾아옵니다.

너무 똑같기에 진부하기에 우리가 스스로 포기할 정도로 지겹습니다.

성격적으로 나이브 할 정도로 낙천적이기에 나는 어려움을 극복하고 새롭게 출발하는 경향성을 갖고 있습니다. 그런데 새롭게 하고자 하는 내 마음과 똑같이 나에게 저항하는 그 세력도 사람만 바뀌었지 공격하는 소개가 늘 같아서 지치지 않고 쉽게 공격합니다.

이런 반복적인 공격을 당하면 내가 무너지지 않고 다시 새롭게 출발하고 또 무너지면 다시 시작했고, 앞으로 그럴 것 같습니다. 그러면 저항하는 세력도 동일하게 새롭게 출발한 나에게 저항하고 또 공격할 것입니다.

참 나도 그렇지만 공격하는 그 세력도 대단하게 끈질깁니다.

이런 반복을 통해서 얻은 교훈입니다.

허물어진 내 삶을 믿음으로 다시 세워 새롭게 옮은 방향으로 나가는 신자들에게 저항하는 세력은 반드시 가만히 있지 않고 공격한다는 것입니다. 무너진 공동체를 새롭게 다시 세워나가는 헌신에는 반드시 그것을 무너뜨리고자 하는 저항하는 세력이 있고 줄기차게 공격한다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넘어진 후에, 무너진 후에, 회복을 시도하는 교우들은 이것을 꼭 기억해야 합니다. 새롭게 다시 시작하는 그 열정만큼 우리를 공격하는 그 세력도 동일한 열정, 지혜, 힘으로 우릴 공격한다는 것입니다.

물론 무너진 후에 새롭게 세우고자 하는 노력을 포기하면 저항하는 그 세력도 포기할 것입니다. 포기한 사람을 공격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무너진 후에 새롭게 시작하려는 마음을 먹고 행동하는 한 저항하는 세력은 계속 공격합니다.

문제는 우릴 무너뜨리는 그 세력이 아니라 무너진 곳에서 다시 시작하는 우리의 태도입니다. 우리는 너무 똑같은 반복적인 그런 공격에 질리고, 짜증이 나는우리의 자세입니다. 그러나 공격하는 그 세력은 반복하는 그 공격에 전혀 짜증내지 않고 질려 하지 않고 즐긴다는 것입니다.

이런 공격에 대해서 내가 얻은 역설적인 자신감을 갖게 되었습니다. 나를 계속 공격하는 그 세력은 나를 두려워 한다는 것입니다. 내가 무엇인가 큰일 낼 사람이기에 나를 막는 것입니다. 또한 교회가 건강한 것을 뛰어 넘어서 지역민에게 존경받는 것을 두려워 하기에 교회를 공격하는 것입니다.

새로운 믿음으로 시작하는 나를 향한 공격은 내가 제대로 예수 믿는 것을 두려워하기 때문에 날 공격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무너진 공동체를 새롭게 세우는 것을 그 세력이 알기에 가만히 놔두지 않습니다.

그러므로 내 믿음이 어떤 믿음인지를 아는 것은 저항하는 그 세력의 강도에 의해서 증명이 됩니다. 우리가 제대로 공동체를 세우고 있음을 저항하는 세력의 공격의 강도에 따라 확신을 갖습니다.

지난 47/6년 우린 늘 새롭게 시작했고, 저항하는 세력은 항상 공격했습니다.
교회의 무너진 곳에서 새롭게 다시 시작했습니다.

교회 이름을 바꾸었습니다.
집사에서 섬기미라는 리더십 시스템을 만들었습니다.
예배를 늘 새롭게 만들었습니다.
이 시대의 복음 전파의 그릇인 문화 사역에 최선을 다했습니다.

저항하는 사탄의 공격을 통해서 우리가 지난 47/6년 제대로 새로운 교회를 만들어 가는 것임을 확신했습니다.

기억하세요.
사탄은 움직이는 목표물에만 화살을 쏩니다.
무언가 새롭게 일어서려고 하는 공동체를 겨낭합니다.

가만히 있는 교우들은 절대로 건드리지 않습니다. 무언가 새로운 일을 하려고 하는 교우들을 공격합니다.

그러므로 앞으로도 엄청난 저항이 있다는 것 때문에 새로운 믿음으로 도약하는 노력을 멈추지 말아야 합니다. 또한 100년의 미래를 위한 새로운 교회를 세우는 일을 포기하지 말아야 합니다.

당신이 우리 교회에서 제대로 예수 믿으려 새로운 마음 먹으면…
우리 교회가 앞으로 이 지역에 존경 받은 교회가 되길 노력하면...
사탄은 내가 움직이는 반경에서,
우리 교회가 시도하는 그 안에서 함께 움직일 것입니다.

그러나 개인의 역사나
교회의 역사는
저항하는 세력 앞에서 승리한 자들의 역사로 기록될 것이다.

(양승원 목사의 주님과 하루 함께 살기에서...5/2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