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일을 축복합니다.

멋진 센스와 실력으로 후학들을 가르쳐 한국 교회를 살리는 위대한 교수 사역이 되길 기대합니다.